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온라인 체험교육‘해양문화재 만들기’운영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온라인 체험교육‘해양문화재 만들기’운영
  • 이재희 기자
  • 승인 2020.10.13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에서 체험교구 받아 연구소 유튜브 보며 바닷속 문화재 만들기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온라인 체험교육‘해양문화재 만들기’운영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온라인 체험교육‘해양문화재 만들기’를 운영한다. (이미지=국립해양문화재연구ㅗ)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11월 한 달간 운영하는 온라인 체험교육 ‘해양문화재 만들기’ 에 참여할 어린이와 청소년을 13일부터 오는 30일까지 모집한다.

‘해양문화재 만들기’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가 전시관을 방문하지 않고도 집에서 온라인으로 할 수 있도록 기획한 체험교육 프로그램이다.

대표적인 바닷속 문화재인 신안선과 매병, 사자모양 향로에 대해 동영상으로 알아보고 연구소에서 보내주는 문화재별 체험교구를 집에서 직접 만들어 보는 체험활동이다.

체험교구는 우리나라 최초의 수중 보물선인 신안선을 나무 모형으로 조립하는 ‘신안선 만들기’와 꿀과 참기름을 담았던 고려청자 매병의 버드나무·모란 문양을 나만의 색으로 꾸미는 ‘매병 만들기’ 고려 사람들의 익살과 해학을 엿볼 수 있는 향로를 반짝반짝 보석으로 장식하는 보석 십자수 ‘사자향로 만들기’가 준비되어 있다.

‘해양문화재 만들기’ 참여를 희망하는 일반인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누리집에서 10월 13일부터 30일까지 개인과 유치원 등 유아기관 10개 기관으로 나눠서 신청하면 된다.

수강이 확정된 신청자들은 해양문화재 안내지와 체험교구를 연구소로부터 받게 되며 교육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누리집과 유튜브에 공개된 동영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모든 비용은 무료이며 교육 일정을 비롯한 자세한 사항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누리집을 참고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국내 유일의 수중고고학 전문기관으로 코로나19 이후의 시대에 대응해 해양문화와 수중문화재에 대한 다양한 온라인 비대면 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해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