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담집의 추억 -시인 노유정
돌담집의 추억 -시인 노유정
  • 포켓프레스
  • 승인 2020.03.30 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픈 어머니 두고

섬마을로 시집가는 딸

성당 옆 돌담 집에 신혼 꾸밀 때

눈비가 오나 섬 바람 불면

평생 딸 위한 어머니 걱정하네

바다는 영혼의 그리움

유채꽃 향기에 안부 전하고

배 떠나고 비행기 뜨면

딸은 가야하네 어머니 곁으로

 

저 바다가 아무리 깊고

저 산이 암만 높아도

해후의 갈망 가두지 못하리

새벽마다 들리는 성당 종소리

딸아 내 딸아 애미 걱정 말라며

종이 울면 섬도 울고 바다도 우네

돌담 집 추억은 폐허가 되고

아, 딸은 어느새 어머니 나이

------------------------

[노유정 시인 약력]

아호:(문희)노유정 (시)<문예운동>등단. (수필)<국보문학>등단. 국제펜한국본부. 한국문인협회. 현대시인협회. 자유문학. 신문예문학회원. (현)국제펜부산지역위원회부회장. 시집; “바람이어라”.”아무리 잊으려 해도”. “꽃가람길” 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